'인슐린'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5.04.29
  2. 2015.04.28

코코넛 오일의 해독 기능

 

플리커에서 발췌

 

1) 신체건강과 독성물질
숨쉬는 공기나 물, 기타 매체를 통하여 현대인은 항상 각종 공해나 독성 물질에 노출된다.

어떤 수단을 써도 이런 독성 물질에 대한 노출은 피할 수 없으며

신체는 이런 독성 물질을 항상 중화하고 체외로 배출시켜서 건강을 지킨다.
만약 신체에 많은 양의 독성 물질이 축적되면서 각종 만성 질환이나

조로, 퇴행성 질병을 일으키게 된다.

암 역시 독성있는 세포들이 자라 퍼져서 생기는 병으로

독성 물질은 인체 전반에 다양한 문제를 일으킨다.

독성 물질은 신체에 프리 래디컬을 형성하여 면역력에 과부하가 걸리면

면역 효율이 떨어지게 되고 통증이나 질병이 나타나게 된다.

이런 이유로 몸에 쌓여 있는 독성 물질을 제거하면 건강을 호전시킬 수 있다.

독성 물질을 제거할 수 있는 물질은 여러가지가 있는데, 코코넛 오일도 이 중의 하나다.

많은 사람들이 코코넛 오일을 먹은 후 건강 상태가 확연히 좋아졌다고 얘기한다.

코코넛 오일이 가지고 있는 중쇄 지방산은 각종 항균작용을 하여

몸 안의 나쁜 균을 죽인다.

병원균들은 체내에서 각종 질병도 일으키지만 이들이 배출하는 물질들도

독성이 있거나 발암성 물질이다.
코코넛 오일은 화학적으로 안정되어 독성 물질이 발생시키는

프리 래디컬의 형성을 억제하는 황산화제적 역할도 한다.

여기에 중쇄 지방산은 빠른 흡수로 간에서 바로 에너지로 사용되며

세포 대사율을 높게 유지하는 역할을 하여 독성 물질을 버리고

인체를 개선하고 성장을 촉진하는 기능을 한다.

코코넛 오일은 아플라톡신(AFLATOXIN)을 포함한

각종 독성 물질을 중화시키는 기능이 있다.
동물 실험에서도 발암성 화학 물질을 투여한 후 중쇄 지방산을 처방하면

염증을 줄이고 면역력을 향상시킨다는 결과를 얻었다.

 

2) 식품 중의 조미료 독성 중화
글루타민산(glutamic acid)은 뇌와 신경에 영향을 미치는 신경 독성 물질로

코코넛 오일의 지방산에 의해 그 해악이 감소된다.

글루타민산은 기본적으로 조미료에 쓰는 MSG의 기본 성분이다.

동물 실험에서도 글루타민산은 뇌병변과 신경 내분비 이상을 발생시켰으며

인체 실험에서도 마찬가지였다. 발작, 중풍, 부정맥 등의 증상도 나타났다.
음식의 감칠맛을 내는 MSG의 과다 섭취는 단백질 합성, 항체, 호르몬,

신경 전달 물질 같은 생리 작용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비타민 B6(피리독신)의 결핍을 가져와 무력감, 두통, 발열 등의 증상 뿐 아니라

뇌손상, 천식 같은 질환 및 암을 유발할 수도 있다.

특히 청소년들은 MSG의 과다 섭취에 주의해야 하는데

비타민 B6는 뇌신경 전달물질생성 인슐린합성에도 관여하여

많은 MSG를 섭취하면 우울증, 자폐증, 저혈당증, 과잉 행동증,

면역력 저하 현상이 나타나게 된다. 요즘 청소년들이 좋아하는

인스턴트식품에는 이런 MSG 성분이 많이 들어 있다.

 

3) 각종 발암 독성 물질의 중화
Reddy 박사 연구팀은 쥐의 실험에서 화학 물질로 결장암을 유도한 뒤

서로 다른 형태의 지방을 급이한 결과 옥수수와 잇꽃 오일은 암을 촉진하고

코코넛 오일은 이를 억제하는 결론을 얻었다.

이와 비슷한 결과로 Cohen과 Thomson도 화학물질로 쥐에게 유방암을 유도한 후

오일을 급이하여 관찰한 결과 옥수수 오일은 암을 촉진하였고,

코코넛 오일에서 추출한 중쇄 지방산 75%와 옥수수 오일 25%를 혼합한 용액은

암을 억제한다는 결론을 얻었다.
C.Lim-Sylianco 박사 팀도 코코넛 오일이 6가지 발암 물질에 대해

항돌연변이 효과가 있다는 것을 밝혔다.
“Benzpyrene, Azaserine, Dimethylhydrazine, Dimethyl-nitrosamine,

Methylmethanesulfonate, Tetracycline” 등의 물질인데

코코넛 오일을 동물에게 직접 투여하거나 알약 형태로 또는 음식에 넣어주면

이런 6가지 독성에서 보호하여 준다는 사실을 밝혔다.

 

 

4) 세균 배출 독성 물질 중화
또 다른 연구에 의하면 박테리아에 의해 배출되는 독인

엑소톡신(exotoxins : 세균이 생산하여 균체 밖으로 분비하는 외독소의 총칭)도

코코넛 오일의 모노글리세라이드에 의해 중화되거나

감소하게 된다는 결론도 보여주고 있다.
식품 산업이나 화장품 업계에서 사용하는 코코넛 오일의
모노글리세라이드는

streptococci나 staphylococci 균이 배출하는 외독소를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

중쇄 지방산의 모노글리세라이드는 이런 외독성 물질을 중화시킬 뿐만 아니라,

균 자체를 살균하는 효과까지 있다.
한 실험에서는 기니아(guinea) 돼지들을 두 그룹으로 나누어,

한 그룹에는 중쇄 지방산과 생선 오일을 음식에 혼합해 급이하고

다른 한 그룹은 잇꽃 오일을 급이한 후 6개월 뒤에 균을 주사하였다.

여기서 잇꽃 오일을 급이한 그룹은 미미한 정도의 증상만을 나타내었다.
현대인은 음식이나 공기, 물, 각종 화학 물질, 심지어는 새 집 증후군 등에 의해

항상 독성 물질의 영향을 받는다.

코코넛 오일을 섭취하면 이와 같이 각종 독성 물질의 위험에서 보호를 받을 수 있다.

 

 

 

Trackback 0 And Comment 1

당뇨와 코코넛오일

 

 
1) 당뇨의 원인과 형태
100년 전만 해도 당뇨라는 질병은 존재하지 않았다.

생활 습관과 음식 문화가 다양하게 변화되어 현재 미국에서는

전체 인구의 45%가 당뇨 또는 당뇨병으로 발전될 소지를 갖고 있고,

6대 사망 원인에 들어가기에 이르렀다.

당뇨는 사망 뿐 아니라 신장병, 심장병, 고혈압, 중풍, 백내장, 신경손상,

청력 상실, 실명 등의 원인이 되고 있을 정도로 위험한 질병이다.
당뇨에는 두 가지 형태가 있는데,

제 1타입은 선천성으로 췌장에서 인슐린을 공급하지 못해 어릴 때부터 시작되는 것이고,

제 2타입은 주로 나이가 들면서 발생하여 췌장에서는 정상적으로 인슐린이 분비되지만

세포가 이를 흡수하지 못하여 발생한다.


2) 코코넛 오일과 당뇨
열대 지방에서 전통식을 하던 사람들은 당뇨가 없었으나

서구화된 현대 음식 생활로 바꾸고 난 후부터는

두 가지 타입의 당뇨 모두가 나타나기 시작했다는 보고가 있다.

남태평양의 나우루섬에서는 몇 세기 동안 주민들이 바나나나 얌,

코코넛을 주식으로 먹어 왔는데, 그 동안 당뇨라는 것은 전혀 없었다고 한다.

그러나 이 섬의 인광석이 돈이 되기 시작하면서

주민들은 기존의 식생활을 정제된 밀가루나 설탕,

가공된 식물성 식용유 사용으로 바꾸었는데,

이전에는 전혀 볼 수 없었던 당뇨가 나타나게 되었고,

세계 보건 기구(WHO) 자료에 의하면 이 섬의 30세에서 64세까지의

주민의 절반 이상이 당뇨병을 앓게 되었다고 보고하고 있다.

의사들은 당뇨 환자들에게 총 필요 열량의 30%만 지방으로 충당시키고

복합 탄수화물인 가공하지 않은 통곡물과 채소로 나머지 50~60%의 열량을 공급시킨다.

단순 탄수화물인, 정제된 밀가루나 설탕 등은 췌장의 기능을 저하시키며

혈당을 급격히 위험한 수치까지 올리므로 섭취를 제한시키고 있다.

또한 비만이 당뇨의 원인이 되므로 체중 감량 운동을 치료와 함께 권장한다.

 

한편 음식에서 지방과 당분을 제거하여 비만의 원인을 줄여

당뇨의 일반적 합병증인 심장병의 위험을 줄이기 위해 저지방식을 시킨다.

그러나 의사들이 환자들에게 저지방식을 시키는 가장 중요한 이유는

당뇨를 촉진하고 당뇨의 원인이 될 수 있는 특정 지방,

즉 산화된 지방이나 트랜스 지방산의 섭취를 제한하기 위한 조치이다.
지방 중에서도 당뇨를 유발시키는 가장 중요한 원인은

다중 불포화지방인 것으로 이를 섭취하면 세포들의 인슐린 결합력을 감소시키고

세포들이 글루코스를 공급받지 못하게 된다.
다중 불포화지방을 포함한 모든 지방은 세포벽의 구조물로 사용되는데

세포벽에서 산화된 다중 불포화지방은 호르몬, 글루코스 및

다른 물질들을 세포 내로 이동시키는 기능에 악영향을 미친다.

이런 이유로 정제된 식물성 다중 불포화지방은 당뇨를 촉진하게 되는 요인이다.


✽당뇨 환자가 걱정없이 먹을 수 있는 지방이 한 가지 있다. 그것은 코코넛 오일이다.

당뇨에 좋을 뿐만 아니라 혈당을 조절하고 질병의 부작용을 줄인다.
✽코코넛 오일은 췌장의 효소 생산 부담을 줄여 주며 다른 효소나 인슐린 없이도

쉽게 흡수되어 세포에 에너지를 공급한다.
✽코코넛 오일의 중쇄 지방산은 인슐린의 작용없이 세포에 영양을 공급해 줄 뿐만 아니라

인슐린 분비와 반응 및 글루코스 내성에까지 도움을 준다.


당뇨의 또 다른 특징은 체력이 저하되는 증상이다.

이것은 세포가 필요한 글루코스를 공급받지 못해서 나타나는 현상으로

세포대사가 에너지 부족으로 활력을 잃는다.

환자의 혈당을 조절하기 위해 운동을 권유하는데,

이 운동이란 결국 신진대사를 증가시키기 위한 것이다.

신진 대사율 향상의 장점은 더 많은 에너지를 소비하게 만드는데

코코넛 오일을 먹으면 실제로 살이 빠진다.
만약 당뇨병 환자이거나 초기 징후가 나타나기 시작했다면,

다른 모든 지방의 섭취는 피해야 하지만 코코넛 오일은 오히려 당뇨치료에 도움을 준다.
코코넛 오일은 혈중 글루코스를 안정시키고 체중을 줄인다.

또한 코코넛 오일은 당뇨환자가 먹을 수 있는 아마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유일한 식물성 지방일 것이다.

 

'코코넛오일/코코넛토브 > 코코넛오일의 질병예방과 치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심장병과 코코넛오일] 코코넛토브 코코낫 코코넛 코코넛오일의 효능 코코넛오일 심장병 식물성식용유 포화지방 콜레스테롤 면역체계  (1) 2015.04.29
[비만 다이어트와 코코넛오일] 코코넛토브 코코낫 코코넛 코코넛오일의 효능 코코넛오일 비만 과체중 비만합병증 저지방다이어트 지용성비타민 대사율 Basal Metabolic Rate 고이트로겐  (1) 2015.04.28
[당뇨와 코코넛오일] 코코넛토브 코코낫 코코넛 코코넛오일의 효능 코코넛오일 당뇨 제1타입당뇨 제2타입당뇨 나우루섬 인광석 정제밀가루 저지방식 인슐린 글루코스 호르몬 혈당조절  (1) 2015.04.28
[고혈압과 코코넛오일] 코코넛토브 코코낫 코코넛 코코넛오일의 효능 코코넛오일 고혈압 심장 관상동맥 협심증 동맥경화 오메가6 오메가3 프로스타글란딘 혈소판 산패 폴리네시아  (1) 2015.04.28
[갑상선과 코코넛오일] 코코넛토브 코코낫 코코넛 코코넛오일의 효능 코코넛오일 갑상선 기능저하 대두유 쇼트닝 버진올리브오일 마가린 샐러드드레싱 마요네즈 아이오다인 셀레늄 갑상선..  (1) 2015.04.28
[칸디다곰팡이 감염과 코코넛오일] 코코넛토브 코코낫 코코넛 코코넛오일의 효능 칸디다곰팡이 코코넛오일 Candida Albicans 기저귀 진무름증 아구창 진균증 백선 버짐 건선 버짐곰팡이 die-off  (1) 2015.04.28
Trackback 0 And Comment 1